2019.11.12 (화)

  • 맑음서울 5.3℃
  • 맑음인천 8.6℃
  • 박무수원 3.4℃
  • 맑음포항 9.6℃
  • 맑음창원 9.1℃
  • 맑음부산 11.4℃
  • 맑음제주 12.8℃
기상청 제공

사회

[주말산책] 겨레의 혼을 찾아서 천안 독립기념관 방문

가을 서울 근교 여행지로 제격인 천안 독립기념관, 가족 단위 방문객 많아


8월의 늦더위도 서서히 물러가고 가을 바람이 불어오면서 주말 근교로 여행을 떠나고 있는 시민들이 점차 증가하고 있다. 어느 도시로 떠나야 할지 고민이 된다면 이번 주 민족의 혼이 곁들어 있는 천안 독립기념관으로 발걸음을 해보는 것을 어떨까.  천안 독립기념관은 일제 시대를 산 선조들의 발자취와 수난을 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것으로도 큰 의미가 있는 곳이긴 하지만 주변 경관이 매우 수려하기 때문에 천안 시민들 뿐만 아니라 각지 나들이 객의 인기를 받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천안 독립기념관은 1987년 첫 개관을 했다.  박물관이나 각종 기념관은 다소 고리타분 할 것이라는 통념과는 다르게 독립기념관은 개관 이래로 끊임없이 현대에 발 맞추어 변신을 시도했다. 현재 독립기념관에는 대형 스크린을 이용하여 독립 열사들의 노고를 엿볼 수 있는 작품이 마련되어 있다. 마치 현대 미술관을 방불케 할 정도로 세련된 공간이다. 이 밖에도 4D 영화관까지 마련해둠으로서 성인 입장객 뿐만 아니라 아동들의 구미에 맞는 전시를 한다는 점에서 가족 나들이 명소로서 손색이 없는 곳임을 입증하고 있다.



가벼운 나들이를 목적으로 독립기념관에 방문했다가 순국열사들의 한 마디나 항일 시인들의 작품, 독립군들이 일본군에게 겪었던 고초나 현재 진행 중인 군 '위안부' 전시를 보고 크게 뭉클했다는 입장객이 다수이다.

독립 기념관에서는 재미있고 자연스럽게 항일의 역사를 배울 수 있기 때문에 아이들의 손을 잡고 전시를 관람하는 관람객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천안 독립기념관은 사시사철 아름답고 수려한 경관을 자랑하지만 '단풍나무 길'을 따로 둘 정도로 단풍이 예쁜 곳이다. 단풍이 필 무렵 천안 독립기념관에 방문하여 아름다운 단풍을 구경하고 순국 선열들의 자취를 감상하며 유익한 시간을 보내는 것은 어떨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