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일)

  • 맑음서울 6.1℃
  • 맑음인천 6.5℃
  • 맑음수원 6.4℃
  • 흐림포항 8.0℃
  • 구름많음창원 9.9℃
  • 흐림부산 8.9℃
  • 맑음제주 7.9℃
기상청 제공

생활

건조한 겨울철, 가습 효과 좋은 반려식물 2가지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난방을 자주 하고, 미세먼지 수치가 높아 환기를 자주 못하는 겨울철에는 실내공기가 건조해지기 쉽다. 

건조한 실내에서 가습기를 가동하는 것이 어렵다면 반려식물을 키우는 것이 도움이 된다.  

반려식물을 키우면 식물 인테리어 효과뿐 아니라 습도 조절 및 공기정화에 도움이 되는 등 유익한 점들이 많다.

건조한 겨울철에 가습기 역할을 하는 반려식물을 알아본다.

드라세나

백합과에 속하는 드라세나는 칼처럼 길쭉하거나 넓은 타원형의 잎을 가진 식물로, 관상용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풍성한 잎이 매력적인 초록식물 드라세나는 집안이 건조할 때 실내 습도를 올려주어 가습 효과를 볼 수 있으며, 음이온 발생량이 많다. 또한 공기 정화와 미세먼지 제거에도 효과적이다.

실내의 빛이 충분하지 않은 곳에서도 잘 자라며, 물에서 자라는 수생식물로도 키울 수 있어서 실내의 습도 조절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반려식물

보스턴 고사리

생장속도가 빠른 보스턴 고사리는 식물의 토양이 건조해질 때 물을 주면 되기 때문에 실내에서 관리하기 편하다.

겨울철 건조한 실내에서 상대습도 증가의 효과를 볼 수 있으며, 잎이 풍성하고, 아름답기 때문에 관상용으로도 많이 쓰인다.

특히 집에 습기가 많은 곳에 두면 습기를 잡아주는 효과가 있으며, 또한 담배 연기에서 나오는 유해물질도 흡수해준다.

실내공기의 질을 악화시키는 포름알데히드 제거에 탁월해 스파트필름과 마찬가지로 새집증후군 예방에도 좋다.

<자료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블로그>

배너를 누르면 홈페이지도 이동합니다.(광고)


노무

더보기


정책

더보기
환경컨설팅사 채용문 활짝 열린다…민간 경력도 인정
앞으로 환경컨설팅회사 등록요건이 완화돼 국가, 지자체, 공공기관 등의 경력뿐만 아니라 환경 분야 민간 경력도 인정돼 채용문이 활짝 열린다. 환경부는 환경컨설팅회사 등록을 위한 인력요건을 완화하는 내용의 ‘환경기술 및 환경산업 지원법 시행령’ 개정안이 3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됨에 따라 이달 안으로 공포·시행된다고 밝혔다. 환경컨설팅회사는 ‘환경기술 및 환경산업 지원법’에 따라 국내외 환경 관련 규제에 대한 조사·분석·상담 및 정보제공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회사를 말한다. 이번에 개정되는 시행령에서는 근무하는 기관의 종류와 관계없이 환경 분야 업무에 15년 이상 종사한 사람을 고급인력으로, 5년 이상 종사한 사람을 일반인력으로 각각 정했으며 민간 기업의 업무경력도 인력기준에 포함하도록 했다. 시행령 개정 전에는 환경컨설팅회사 등록을 위한 인력요건 중 경력자에 대해서는 국가, 지자체, 공공기관 소속의 경력자만을 대상으로 한정했었다. 환경컨설팅회사 등록을 위한 인력요건은 환경 분야의 기술사 또는 기능장 자격을 가진 사람 등 고급인력 1명 이상, 환경 분야의 기사 자격을 가진 사람 등 일반인력 2명 이상이다. 또한 고급인력 기준에 학사 학위를 취득한 사람으로 환경 분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