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08 (화)

  • 맑음서울 22.7℃
  • 구름조금인천 22.6℃
  • 구름많음수원 21.3℃
  • 구름많음포항 25.8℃
  • 구름많음창원 23.5℃
  • 구름많음부산 24.0℃
  • 맑음제주 25.1℃
기상청 제공

사회

문화·예술·체육계 양성평등 콘텐츠 37개 우수작품 선정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URL복사

문화·예술·체육계 양성평등 콘텐츠 공모전에 총 37개의 우수작품이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영상(일반부·중고등부)과 디자인(일반부·중고등부), 문예(일반부·중고등부·초등부)로 부문과 대상자를 나눠 공모전을 진행했다며 5일 이같이 밝혔다.

undefined
디자인 부문 대상을 받은 권예지 씨의 작품
디자인 부문 대상을 받은 권예지 씨의 작품


이후 두 차례의 심사를 통해 디자인 대상에 권예지 씨, 영상 대상에 임로운 씨, 문예 최우수상에는 염경미·조윤선 씨, 초등부 최우수상에는 이선후 학생의 작품을 비롯해 총 37개의 우수 작품을 선정했다.

디자인 부문에서 대상을 받은 작품은 선수들이 흘린 땀과 노력은 차별을 받지 말아야 한다는 의미에서 땀에는 성별이 없다는 메시지를 픽토그램으로 표현했다.

영상 부문에서는 한국 대중음악계 여성 아이돌들이 주로 추는 춤 동작에서 신체 부위를 강조하는 등 불필요한 동작들을 삭제하고 여성을 대상화하지 않은 안무로 재탄생시킨 영상이 대상을 받았다.

이번에 수상한 작품에 대한 시상식은 9일 오후 서울 세운홀에서 열린다. 시상식에서는 부문별 수상자들과 참석자들이 문화·예술·체육계의 양성평등에 대해 공감대를 나눌 계획이다.

또한 수상작들은 누구나 관람할 수 있도록 9일 오전 11시부터 서울 세운홀에 전시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공모전으로 문화·예술·체육 분야에서의 성차별적 요소와 관행을 재조명해 양성평등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관심을 높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공공기관 기업 출강 https://yopide2.modoo.at/




노무

더보기

고용

더보기
여름철 운동 시 지켜야 할 수칙 4가지
옷차림이 가벼워지고, 휴가가 있는 여름철. 운동 강도를 높이려고 땀복까지 입고 운동을 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 이유는 땀이 많이 배출되면 운동 효과가 높아지고 살이 빠진다고 생각해서이다.여름철이 다른 계절보다 땀이 많이 배출되기는 하지만 땀을 많이 흘린다고 운동 효과가 높아지는 것은 아니며, 체내의 수분이 많이 빠져나갈 뿐 체중과는 별 상관이 없다. 무더위에 과도하게 운동을 하면 심장 박동이 빨라지고 체온이 높이 올라가 몸 속 전해질까지 빠져나가 몸의 균형이 깨져버리기 쉽다.또한 심할 경우 열사병 같은 열 관련 질환과 탈수, 탈진 증세가 나타나 쓰러질 수도 있으니 특히, 당뇨병과 고혈압 등의 만성질환자는 절대 무리하게 운동을 해서는 안 된다. 여름철 운동 시 지켜야 할 수칙을 알아본다. 1.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은 필수 운동 전후 간단히 5~10분간 준비운동과 정리운동을 하는 게 좋으며, 운동을 단계적으로 하면 심장이 서서히 적응해 무리가 덜 가고 운동 효과를 높일 수 있다. 준비운동은 체온을 상승시켜 관절을 최대한 늘려주고 유연하게 만들어 부상을 방지해주며, 운동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됐거나 운동량이 많고 강도가 셀수록 준비운동 시간을 길게 잡는 것이 좋다.

정책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