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0 (목)

  • 연무서울 4.9℃
  • 연무인천 4.7℃
  • 박무수원 3.9℃
  • 맑음포항 7.5℃
  • 맑음창원 6.2℃
  • 맑음부산 8.3℃
  • 맑음제주 9.7℃
기상청 제공

유머

음식 주문하고 노쇼 도망간 사연(?)

출처 인스타그램


사진만 보면 군인들이 음식을 시키고 도망간것 같지만 실상은 다르다. 휴가중 짜장면만 먹는 군인들이 짠해 탕수육을 몰래(?)시키고 대신 결제하고 홀연히 사라졌다는 부부에 대한 증언이다. 이런 훈훈한 사연에 아직 우리 사회가 살만하다는 생각이 든다.



노무

더보기


정책

더보기
신종 코로나 피해 기업 금융지원 방안
정부는 7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중소·중견·소상공인에 대한 총 2조원 규모의 금융부문 지원방안을 발표했다. 신종 코로나로 직·간접적 피해를 입거나 피해가 예상되는 중소·중견 기업은 매출액이나 계약내용이 담긴 서류로 피해 사실이 확인되면 자금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산업·기업은행, 수출입은행 등 정책금융기관마다 지원 대상과 범위가 다르므로 기관별로 점포를 방문하거나 전화해 상담을 받는 것이 좋다. 다음은 금융위원회가 밝힌 금융지원 방안과 관련된 내용을 문답(Q&A) 형태로 정리했다. Q.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피해기업 뿐 아니라 피해 예견 기업도 지원한다고 하는데, 어느 기업이 지원을 받을 수 있나? A.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 피해를 입었거나 매출액 감소 등으로 경영이 어려워진 기업 등이 금융 지원 대상이다. 대중(對中) 교역 중소기업·소상공인(수출기업, 주요 원자재 수입기업 등)이나 운송·물류, 관광·여행, 음식·숙박·공연 등 영향업종 내 중소기업·소상공인이면 가능하다. 금융기관들은 매출액을 확인할 수 있는 서류나 대(對) 중국 거래 관련 계약서류 등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영향과 이로 인한 애로사항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