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8 (수)

  • 맑음서울 26.7℃
  • 맑음인천 25.4℃
  • 맑음수원 25.5℃
  • 흐림포항 25.8℃
  • 흐림창원 23.9℃
  • 부산 24.4℃
  • 흐림제주 23.3℃
기상청 제공

국제(English)

ADHD MEDICATION PRICES SEEN AS A BARRIER TO HELPING SUFFERS

65% of adults diagnosed with ADHD as children still suffer symptoms

July 27, 2019 – Experts have identified different types of behavioral problems in children who suffer from ADHD. Medical professionals have outlined inattentiveness, hyperactivity, and impulsiveness as the three areas that most ADHD suffers possess. Yet, having these areas outlined is one thing for parents of ADHD suffers. Paying for medication such as Strattera or Adderall to combat the medical condition is another.

According to Control My ADHD, a website that helps suffers and their families cope with the condition, the medical issue can be seen in children before they turn six-years old. Issues typically show up in a combination of two places, school and home, and effect the way children behave, learn, and treat others.

Parents have two main medication options when treating their children who have been diagnosed with ADHD. Strattera and Adderall are the two leading medications but come with their own issues when parents turn to them for help.

Unfortunately, many parents have found the prices of both Strattera and Adderall to be extremely high. Due to the exorbitant price of both medications, many caregivers have been forced to withgo giving either medication to give to their children.

The price of Adderall can be as much as $743 for a mere 100 tablets. Many parents and guardians have sought the use of an Adderall coupon to help reduce the price of the medication and reduce the barriers that prevent them from finding relief from the condition. Adderall can cause dependency and addiction, and some parents have chosen to use other medications to treat the condition.

Strattera may be an alternative to Adderall, but that doesn’t mean the price of the medication is affordable. Strattera has been found to be non-addictive leading parents to give it to their children to help treat their ADHD. The Retail price of Strattera is around $360. Despite being cheaper than Adderall, many parents have used a Strattera coupon available online from websites like Control My ADHD for further help.

Children are not the only ones who suffer from ADHD. A reported 65% of adults who were diagnosed with ADHD as children still have symptoms that affect their daily lives after the age of 25. Although the three behavioral issues can change as children age, without medication it can be difficult to maintain and cope with the condition.

For more information on ADHD and ways to treat the condition, please visit, https://controlmyadhd.net.

About Control My ADHD

Control My ADHD is a website dedicated to helping families and those who suffer from the medical condition. The website is a source of information on medication, symptoms, and other news on ADHD.


배우자 출산 휴가 확대, 소상공인, 소기업을 위한 대응책 같이 마련돼
고용노동부 보도자료에 따르면 2019.10.1.부터 현행법에 따른 배우자 출산휴가 기간은 3~5일(최초 3일 유급)이나, 이번 법 개정으로 10월 1일부터 휴가기간이 유급 10일로 확대된다. 1년 미만 연차부여, 공휴일 의무화를 두고 소기업의 부담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시행된 유급휴가라 소기업들의 볼멘소리가 많다. 이에 대해 고용노동부 관계자는 ‘정부는 중소기업(우선지원대상기업) 근로자의 유급 5일분에 대해서는 배우자 출산휴가급여(통상임금의 100%, 월 상한 200만 원)를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따라서 5일 분에 대해서는 기업이 부담하고 나머지 5일분은 국가 재정으로 부담하게 된다. 휴가 청구시기도 현재는 출산한 날부터 ‘30일 이내’이나 이를 ‘90일 이내’로 확대하고, 1회 분할 사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배우자 출산휴가는 출산한 배우자의 간호, 가료를 위해 남성근로자가 사용하는 제도이다. 이제도를 모르는 남성근로자들도 많고 알더라도, 눈치 때문에 쓰는 게 쉽지 않은 현실이다. 이번 개정안을 통해 소기업에 대한 일수 지원 확대에 대한 확대를 검토해 소기업 종사자들이 눈치 보지 않고 쓰고, 사업주의 부담도 좀 더 더는 정책 지원이 필요하다.


청각장애인 4명, 호텔 ‘테이블 매니저’ 첫 발 내딛다
청각·여성장애인이 호텔에서 테이블 매니저로 성장해 나가기 위한 첫발을 내딛었다. 그동안 청각·여성장애인은 의사소통이 쉽지 않아 직무 수행이 어려울 것이라는 편견을 깨고 고객에게 질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 것이다. 테이블 매니저(Table manager)란 호텔, 레스토랑 등 외식공간에서 다양한 고급 기물을 준비하고, 테이블 세팅 기준에 맞게 배치해 고객 만족을 높이는 직무이다. 호텔HDC(주) 파크 하얏트 서울에 테이블 매니저로 입사한 청각·여성장애인이 세팅 기준에 맞춰 예약 손님의 테이블을 정리하고 있다. (사진=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제공)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하 ‘공단’)은 청각·여성장애인을 대상으로 최고급 호텔 외식서비스 분야의 직업영역을 개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개발된 테이블 매니저는 청각장애인이 취업에 어려움을 겪던 서비스업에 성공적으로 진입한 사례로 ‘장애특성을 고려한 시범적 직무개발’에 파크 하얏트 서울이 동참해 이루어졌다. 그동안 공단은 청각장애인의 특성에 맞춰 호텔 내 직무를 세부적으로 분석·조정해 테이블 매니저 직무를 발굴했고, 호텔 및 외식서비스 분야 취업 희망자를 대상으로 단기직무훈련 등을 실시했다. 또 호텔HDC(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