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0 (수)

  • -춘천 20.3℃
  • 서울 20.6℃
  • 인천 20.9℃
  • 수원 19.7℃
  • 청주 20.5℃
  • 대전 20.5℃
  • 포항 21.4℃
  • 흐림군산 20.5℃
  • 대구 20.3℃
  • 울산 21.9℃
  • 창원 20.4℃
  • 광주 20.1℃
  • 부산 21.6℃
  • 목포 21.1℃
  • 제주 21.1℃
  • 흐림천안 19.4℃
기상청 제공

기업

5월 신설법인 8967개…지난해 대비 6.7% 증가

중소벤처기업부는 신설법인 동향을 통해 5월 신설법인 수가 전년 동기 대비 6.7% 증가한 8967개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올해 5월까지 신설된 법인의 수는 총 4만 5343개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64개(2.9%) 늘었다.

5월 신설법인의 주요 특징을 살펴보면 업종별로는 도·소매업 1933개(21.6%), 제조업 1604개(17.9%), 부동산업 1192개(13.3%), 건설업 839개(9.4%) 등의 순이었다.

이중 제조업 신설법인은 음식료품, 섬유·가죽, 고무·화학 등을 중심으로 전년 동월 대비 13.8%(194개) 늘어 5개월 연속 전년 동월 대비 증가했다.

서비스업 신설법인은 부동산업(375개), 금융·보험업(110개), 전문·과학·기술서비스업(76개), 정보통신업(48개) 순으로 늘어났으며 전년 동월 대비 12.3%(670개) 늘어 8개월 연속 증가했다. 

연령별로는 40대 3081개(34.5%), 50대 2356개(26.4%), 30대 1861개(20.8%) 순으로 법인을 많이 설립했다

성별로는 여성 신설법인 수가 2308개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6% 늘었고 남성 신설법인 수는 6659개로 5.4% 증가했다.

전체 신설법인에서 여성 신설법인이 차지하는 비율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9%p 높아진 25.7%였다.

지역별로는 경기(376개), 인천(110개), 충남(49개), 부산(48개) 순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증가했다.






권오훈 변호사, 고용노동연수원 전문 강사과정 참여 법률사무소 훈의 권오훈 대표 변호사(사법연수원)이 19년 제1기 고용노동연수원 청소년 고용노동전문강사 과정에 참여 했다. 권오훈 변호사는 기업, 성인들의 노사관계 문제에 대해 많은 자문과 강의를 해오면서 얻은 지식을 사회에 환원하고자 이과정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과정은 제1기 과정으로 변호사, 노무사, 진로강사등 노동, 고용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권오훈 변호사는 추후 지식기부를 통해 청소년들과 학교 현장에서 노동에 관한 소중함을 일깨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국고용연수원은 고용노동부가 출자한 국가 고용노동전문교육기관이다. 교원들의 고용노동 양성외, 근로감독관에 대한 교육, 공공기관 노사관계에 대한 교육등 다양한 국책 교육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권오훈 변호사는 최근 청소년 고용노동시장에 대해 인터뷰 마지막에 다음과 같이 얘기했다. '직업계고 학생들은 제조업을 중심으로 많은 활동을 하고 있다. 제조업 입장에서는 병역특례, 청년내일채움공제등 국가 제도와 연계시켜 젊은 인력을 고용해 기술자로 성장시킬 기회를 얻을 수 있다. 나아가 청소년은 회사를 다니며, 폴리텍 대학, 미래융합대학등 직장인 교육과정을 통해 일과 공부를 함께 할 수도 있다. 노동분야를 노동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