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0 (수)

  • -춘천 20.3℃
  • 서울 20.6℃
  • 인천 20.9℃
  • 수원 19.7℃
  • 청주 20.5℃
  • 대전 20.5℃
  • 포항 21.4℃
  • 흐림군산 20.5℃
  • 대구 20.3℃
  • 울산 21.9℃
  • 창원 20.4℃
  • 광주 20.1℃
  • 부산 21.6℃
  • 목포 21.1℃
  • 제주 21.1℃
  • 흐림천안 19.4℃
기상청 제공

문화일반

“가져오면 안돼요”…수영대회 관람시 금지 물품

‘꽹과리·막대풍선·부부젤라’ 및 ‘햄버거·도시락·김밥’ 등 반입 불가
교통약자 위한 휠체어·지팡이·유모차 등은 허용

선수들의 안정적인 경기와 관람객들의 안전을 위해 경기관람 시 식중독 우려가 있는 먹거리와 경기에 방해될 일부 응원도구들이 반입 금지된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참가 선수들의 기량 발휘와 원활한 경기진행을 위해 위험물질·물품 등의 반입을 전면 금지한다고 8일 밝혔다.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경기장 등 대회시설 내부로 반입이 금지되는 물품은 우선, 총포, 도검 등 무기류와 유사 총기, 장난감 총 등 총기 모양을 가진 물건이다.

또한 액화가스 등 스프레이류를 포함한 인화성물질과 캔류, 병류, 골프채, 공구류 등 타인에게 위해를 입힐 가능성이 있는 물품이 반입 금지된다.

경기진행과 관람 등을 방해할 가능성이 있는 애완동물, 자전거, 전동스쿠터, 롤러스케이트 등 이동보조장치와 드론, 무전기, 전파방해기, 레이저포인터 등 전파·섬광기구도 금지된다.

선수들이 민감하게 반응할 수 있는 소음물건인 꽹과리나 부부젤라, 막대풍선 등 응원도구도 가지고 들어갈 수 없다. 

원활한 관람을 위해 대형국기나 상업적 상징 또는 메시지가 들어있는 표시물, 정치·사회비판, 인종차별, 특정종교 등의 그림, 현수막, 인쇄물 등도 반입금지 품목이다.

대회 기간 중계권을 구입한 개별방송사의 보호를 위해 중계권을 따로 구입하지 않은 방송사와 신문사는 방송용 영상카메라(ENG)를 사용할 수 없으며 특히, 공식 카메라 스티커가 부착되지 않은 장비는 경기장 반입이 금지된다. 

또한 식중독을 유발할 수 있는 음식들도 반입 금지 된다.

도시락, 햄버거, 샌드위치, 김밥 등과 내용물을 확인할 수 없는 각종 용기 및 미확인 액체류, 젤 등이 반입 금지 품목이다.

특히, 텀블러는 내용물을 확인 후 반입이 가능하며(단, 개·폐회식장은 반입불가) 주류, 마약류, 염산, 황산, 백색가루, 유류 등도 위험물질로 취급된다.

단, 미개봉 상태의 1L 이하 생수는 반입이 허용되나, 후원사 권리보호를 위해 상표 라벨을 제거한 후 입장이 가능하며 부패의 염려가 없는 밀봉된 스낵류 등은 제한적으로 허용된다.

아울러 교통약자를 위한 휠체어, 지팡이, 유모차와 우산은 반입이 허용된다

대테러안전대책본부 관계자는 “안전사고와 테러 방지를 위해 드론 등 각종 비행체와 관련해 대회시설 주변 반경 1km 이내를 임시비행금지구역으로 설정하고 공역통제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직위 관계자도 “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전 세계의 선수와 임원, 미디어 관계자, 국내·외 많은 관람객들이 경기장을 찾을 것으로 예상돼 무엇보다 안전과 질서가 중요하다”면서 “다소 불편한 점이 있더라도 사전 확인을 통해 반입금지 물품을 소지하지 않도록 적극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권오훈 변호사, 고용노동연수원 전문 강사과정 참여 법률사무소 훈의 권오훈 대표 변호사(사법연수원)이 19년 제1기 고용노동연수원 청소년 고용노동전문강사 과정에 참여 했다. 권오훈 변호사는 기업, 성인들의 노사관계 문제에 대해 많은 자문과 강의를 해오면서 얻은 지식을 사회에 환원하고자 이과정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과정은 제1기 과정으로 변호사, 노무사, 진로강사등 노동, 고용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권오훈 변호사는 추후 지식기부를 통해 청소년들과 학교 현장에서 노동에 관한 소중함을 일깨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국고용연수원은 고용노동부가 출자한 국가 고용노동전문교육기관이다. 교원들의 고용노동 양성외, 근로감독관에 대한 교육, 공공기관 노사관계에 대한 교육등 다양한 국책 교육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권오훈 변호사는 최근 청소년 고용노동시장에 대해 인터뷰 마지막에 다음과 같이 얘기했다. '직업계고 학생들은 제조업을 중심으로 많은 활동을 하고 있다. 제조업 입장에서는 병역특례, 청년내일채움공제등 국가 제도와 연계시켜 젊은 인력을 고용해 기술자로 성장시킬 기회를 얻을 수 있다. 나아가 청소년은 회사를 다니며, 폴리텍 대학, 미래융합대학등 직장인 교육과정을 통해 일과 공부를 함께 할 수도 있다. 노동분야를 노동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