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2 (금)

  • -춘천 19.9℃
  • 흐림서울 21.4℃
  • 맑음인천 21.7℃
  • 구름많음수원 22.5℃
  • 구름조금청주 21.9℃
  • 구름조금대전 21.4℃
  • 흐림포항 21.7℃
  • 맑음군산 22.2℃
  • 구름많음대구 23.8℃
  • 흐림울산 21.8℃
  • 구름많음창원 23.3℃
  • 구름조금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3.8℃
  • 구름많음목포 21.6℃
  • 구름조금제주 23.5℃
  • 맑음천안 20.8℃
기상청 제공

서적

책과 여행 그리고 여유…4월 문화가 있는 날

24일 ‘문화가 있는 날’과 해당 주간 동안 전국 2052개 문화행사가 시민들을 찾아간다.

또 4월 도서관 주간과 세계 책의 날(23일), 봄 여행주간(27일∼5월 12일)을 맞이해 다양한 강연은 물론 국내 여행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관광객들을 기다린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시민들이 일상에서 문화를 더욱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매달 마지막 수요일을 ‘문화가 있는 날’로 지정하고 있다. 

4월 24일은 ‘문화가 있는 날’
4월 24일은 ‘문화가 있는 날’

도서관 주간과 세계 책의 날에는 인문학과 자연과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전국적으로 펼쳐진다.

24일 전북 전주시립쪽구름도서관에서는 제6회 제주 4·3평화문학상 수상작 ‘난주’의 김소윤 소설가가 들려주는 생활 속 소설이야기 ‘내 인생의 작가 특강’이 열린다.

또 경상북도교육청 상주도서관에서는 ‘지원이와 병관이’ 시리즈를 집필한 고대영 작가의 특강 ‘그림책으로 아이와 소통하기’를 무료로 진행한다.

정지은 작가는 26일 서울 역삼1동주민센터에서 ‘오늘부터 나는 낮잠을 잔다’를, 27일에는 지구의 기후 변화에 대해 조천호 국립기상과학원장이 제주 한라도서관에서 초청 강연을 한다.

봄 여행주간 동안에는 여행지에서 즐기는 ‘문화가 있는 날 지역프로그램’을 개최한다.

경기 안산문화예술의전당 야외 공연장에서는 27일 낮 12시부터 나라별 문화체험과 예술공연, 벼룩시장 등을 마련한 ‘다양성 문화놀이터-마켓 포레스트’를 즐길 수 있다.

같은 날 충남 아산 은행나무길에서는 ‘2019 보부상 장마당놀이 사업 야(夜)금야(夜)’가, 충북 진천군에서는 도장 찍기 여행과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생거진천 문화짱날!’이 여행의 묘미를 더해 줄 예정이다.

실력과 재능을 갖춘 청년예술가들의 거리공연도 멋진 무대를 선사한다.

28일 대구 중앙로 차없는거리 일원에서는 훌라(HOOLA), 그룹 아나키스트, 멋무용단, 유애포, 원따나라가 현대무용부터 타악공연, 전통무용까지 다양한 공연을 펼친다.

경기 고양시 꽃박람회에서는 창작국악팀 모던가곡과 감성적인 노래를 연주하는 쓰다, 스트리트 댄스팀 레이디바운스의 무대를 준비한다.

한편 24일 문화가 있는 날에는 야외 특별공연 관람과 영화, 프로야구 등 입장료 할인이 가능하다.

서울 성곡미술관의 ‘집콘’ 콘서트는 지구의 날(22일)을 기억하며 환경을 주제로 진행한다.

4월 집콘 콘서트 : 루시드폴(with 샘김)의 ‘숲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
4월 집콘 콘서트 : 루시드폴(with 샘김)의 ‘숲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

이 달의 공연은 음유시인 루시드폴이 케이팝 스타 샘김과 함께 ‘숲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를 주제로 음악과 진솔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이 공연은 카카오톡과 다음 어플리케이션에서 생중계로 시청할 수 있다.

세종시 호수공원 수상무대섬에서는 전통타악과 비보잉 합동공연, 마술·서커스 공연, 레게와 판소리의 합동공연 등을 즐길 수 있는 ‘세종호수공원 콘서트’가 한낮의 여유로움과 휴식을 선사한다.

특히 이번 공연에는 전통타악예술단 하랑, 비보이팀 두다스트릿, 서커스 코미디 팀 퍼니스트, 레게밴드 노선택과 소울소스와 함께 판소리꾼 김율희와 브라스밴드 퍼니밴드가 출연한다.

또 충무공 탄신 474주년을 기념해 서울 창충체육관에서는 군악 연주와 해군 뮤지컬을 만나볼 수 있는 ‘2019년 대한민국 해군 호국 음악회’가 열린다.

문화가 있는 날에는 오후 5시부터 9시 사이에 상영되는 영화를 5000원에 관람할 수 있다.

이날 개봉하는 영화는 전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어벤져스: 엔드게임>과 음악과 세상이 이어지는 경이로운 순간을 담은 다큐멘터리 <아메리카 뮤직&와일드> 등 이다.

이밖에도 서울 고척스카이돔의 키움 히어로즈 대 두산 베어스 경기는 외야 상단 비지정석에 한해 50% 현장할인을 받을 수 있다.

또 삼성 라이온즈 대 에스케이(SK) 와이번스 경기는 스카이(SKY)자유석에 한해 50% 현장할인을, KT 위즈 대 NC 다이노스는 내야지정석과 스카이존, 외야 잔디 자유석을 50% 현장할인한다.

4월 문화가 있는 날(전국편).
4월 문화가 있는 날(전국편).

문화가 있는 날에 참여하는 문화시설과 각종 혜택의 자세한 내용은 통합정보안내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권오훈 변호사, 고용노동연수원 전문 강사과정 참여 법률사무소 훈의 권오훈 대표 변호사(사법연수원)이 19년 제1기 고용노동연수원 청소년 고용노동전문강사 과정에 참여 했다. 권오훈 변호사는 기업, 성인들의 노사관계 문제에 대해 많은 자문과 강의를 해오면서 얻은 지식을 사회에 환원하고자 이과정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과정은 제1기 과정으로 변호사, 노무사, 진로강사등 노동, 고용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했다. 권오훈 변호사는 추후 지식기부를 통해 청소년들과 학교 현장에서 노동에 관한 소중함을 일깨우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국고용연수원은 고용노동부가 출자한 국가 고용노동전문교육기관이다. 교원들의 고용노동 양성외, 근로감독관에 대한 교육, 공공기관 노사관계에 대한 교육등 다양한 국책 교육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권오훈 변호사는 최근 청소년 고용노동시장에 대해 인터뷰 마지막에 다음과 같이 얘기했다. '직업계고 학생들은 제조업을 중심으로 많은 활동을 하고 있다. 제조업 입장에서는 병역특례, 청년내일채움공제등 국가 제도와 연계시켜 젊은 인력을 고용해 기술자로 성장시킬 기회를 얻을 수 있다. 나아가 청소년은 회사를 다니며, 폴리텍 대학, 미래융합대학등 직장인 교육과정을 통해 일과 공부를 함께 할 수도 있다. 노동분야를 노동

포토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