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3 (토)

  • -춘천 6.4℃
  • 맑음서울 10.0℃
  • 맑음인천 11.2℃
  • 맑음수원 7.4℃
  • 맑음청주 10.2℃
  • 맑음대전 8.8℃
  • 구름조금포항 12.2℃
  • 맑음군산 9.6℃
  • 맑음대구 8.1℃
  • 구름조금울산 10.6℃
  • 맑음창원 10.0℃
  • 구름조금광주 10.5℃
  • 맑음부산 11.9℃
  • 구름많음목포 11.8℃
  • 맑음제주 14.9℃
  • 맑음천안 5.5℃
기상청 제공

행정

[카드 뉴스] 포용국가와 4인 가족

2019년도 예산안이 시행될 때 우리의 삶은 어떻게 달라질까요?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2019년 예산안 국회 시정 연설에서 어느 4인 가족의 생활을 가정하여 설명했습니다. 


숫자로만 보았을 때 실감나지 않는 예산, 4인 가족의 이야기로 확인해보세요.







[변호사가 알려주는] 근로자가 부당해고를 당한 경우 근로자가 부당해고를 당한 경우, 어떻게 해야 할까요? 근로자가 부당하게 해고를 당한 경우 지방노동위원회에 부당해고 구제신청을,지방노동위원회의 결정에 불복하는 경우 중앙노동위원회에 재심을 청구할 수 있습니다. 먼저 지방노동위원회에 구제신청 이유서를 작성하여 구제신청을 할 수 있습니다. 다만, 해고를 당한 날로부터 90일 이내에 신청해야 하고, 90일이 지나면 해고 구제신청을 할 수 없습니다.지방노동위원회의 결정에 불복하는 경우 지방노동위원회의 결정문을 받은 날로부터 10일 이내에 중앙노동위원회에 재심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이 경우에는 사용자, 근로자 모두 신청대상이 됩니다. 근로기준법에서는 5인 이상 사업장의 경우 회사가 정당한 사유 없이 근로자를 징계하거나 해고할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 정당한 사유라는 것이 획일적이지 않고 추상적이어서 많은 논란이 있습니다. 또한 해고를 하는 경우 법에 일정한 절차가 정해져 있고 반드시 이 절차에 따라야 하는데요, 절차를 어긴 해고도 절차 위반 자체를 이유로 부당해고가 될 수 있습니다. 먼저 해고를 하려면 최소 30일 전에 통보를 하여야 합니다. 이를 해고예고라 하며, 이 절차를 지키지 않으려면 30일 이

포토리뷰